본문 바로가기

중국의 정치/외국의 중국관7

미국인들은 정말 경극(京劇)을 좋아하는가? 작자: 장방(張放) 만일 미국인들이 중국에 관광을 오면, 경극을 보도록 어레인지한다. 그후에 매체나 어떤 사람이 경극에 대하여 물어보면, 일반적으로 말해서 깊이없는 얘기만을 듣게 된다. 아무런 실질적인 의미가 없는 그저 치켜세워주는 말들이다. 바꾸어 말하자면, 누군가 어떤 사람의 동네로 왔.. 2008. 12. 30.
"황화론(黃禍論)"의 유래 글: 이본의(李本義)등 편집 유럽은 이전까지 몽골의 서정(西征)을 유사이래 최대의 황화(黃禍)라고 불렀었다. 그 후, 비록 당시 중국이 가난하고 힘이 없어서, 이런 저런 나라들에게 당하고 있었지만, 그래도 서방국가들은 주목을 하고 있었다. 특히, 나폴레옹은 중국을 "동방의 잠자는 사자"로 부르며, .. 2008. 12. 29.
서방매체의 북경올림픽비판 글: 왕량(王亮), 환구시보 기자 중국의 전인민이 사천지진지구에서 실종된 헬리콥터로 걱정하고 있고, 지진이 가져온 비통이 아직 다 가시지도 않았는데, 서방매체의 중국에 대한 보도분위기는 어느새인가 바뀌어졌다. 중국인권, 군사위협 혹은 북경올림픽을 공격하는 제목이 다시 서방주류매체의 전.. 2008. 6. 9.
인도인: 중국은 종이호랑이다. 인도의 TV에서는 외교전략국방등의 문제에 대한 토론을 방영하는 경우가 많다. 인도의 엘리트들은 중국에 관한 얘기도 많이 한다. 그 중에서 가장 인상깊었던 것은 인도인들이 21세기는 인도의 세기가 될 것이라고 하면서, 인도와 비교하면 중국은 "종이호랑이"라고 말하고 있다는 점이다. 그 이유는 .. 2006. 12.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