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과 역사사건/역사사건 (민국 초기)61

중국공산당 건당(建黨)의 내막 글: 방주자(方舟子) 중국공산당이 상해에서 제1차전국대표대회("1대")를 개최한 것을 중국공산당 성립의 표지로 본다. "1대"는 7월 1일에 개최된 것이 아니다. 이 날짜가 공산당건립기념일로 정해진 것은 모택동이 임의로 지정한 것이다. 공산당이 성립된 초기에는 도망다니느라 바빴기 때문에 매년 건당을 경축하지도 못했다. 1938년 공산당이 섬서북부에 근거지를 마련 하고, 안정되고난 후에 비로소 모택동은 매년 건당을 기념해야겠다고 생각하게 된다. 다만, 모택동이 비록 1대 대표이고, 기록을 책임진 대표이기는 하지만, 자신도 "1대"를 도대체 언제 개최했는지 기억하지 못했다. 당시 연안에는 또 한명의 "1대"대표인 동필무가 있었다. 모택동은 동필무를 찾아가서 물어본다. 동필무도 구체적으로 어느 날에 개최했는지.. 2021. 12. 23.
중국공산당 1대성립의 진상 글: 장우진(張又晋) 2009년 필자는 귀국하여 친척들을 만나러 가는 길에 상하이를 거쳐가게 되었고, 며칠간 머물렀다. 그동안 친구들과 함께 중공1대구지(舊址)로 갔다. 거기는 지금 역사박물관이다. 필자가 1대박물관을 참관할 때 두 가지 소소한 사건이 나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하나는 13개의 실제사람과 같은 크기의 조각상이다. 당시 회의를 개최한 장소에는 당시의 탁자가 하나 놓여 있고, 13명의 1대대표들이 탁자를 둘러싸고 회의를 열고 있었다. 회의 의장의 위치에는 모택동이 서 있다. 기우가 헌앙하고 신채가 혁혁하며 정신이 환발하며 오른손을 들어 휘두르며 중국인민의 나아갈 길을 가르키고 있다. 동필무, 이달등은 양측에 앉아 있으면서 존경하는 눈빛으로 위대한 영수 모택동을 올려다 보고 있다. 장국도, .. 2021. 12. 2.
타이타닉호의 중국인생존자 6명은 어떻게 되었을까? 글: 종의(鍾毅), 오상울(吳尙蔚) 1912년 4월 14일, 23:40경 당시 호화 여객선 '영원히 침몰하지 않을 것'이라던 타이타닉호가 북대서양에서 빙산에 부딛쳤다. 1,514명의 승객은 차가운 대서양 깊은 곳에서 목숨을 잃었고, 생존한 700여명의 승객은 바다 위에서 4,5시간동안 사투를 벌였으며 마침내 구원온 카파시아호(RMS Carpathia)를 만날 수 있었다. 이번 사고의 여파는 여러 해동안 지속되었다. 1998년 제임스 카메론감독의 는 더욱 개인적인 각도에서 이 사건을 재현했으며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 경전으로 남았다. 그러나 사람들이 잘 모르는 것이 있다. 타이타닉호의 생존자 중에는 6명의 중국인이 있었다는 것이다. 타이타닉호가 출항한 1912년은 신구교체의 시기였다. 1차대전이 곧 발발할 .. 2021. 4. 18.
유태인들은 왜 중국 만주로 몰려들어왔을까? 글: 나일소(那日蘇) 유태인들의 상업적 두뇌는 사람들이 즐겨 얘기하는 주제이다. 과거 중국의 만주는 황량한 땅이라고 여겨졌었다. 유태인의 고향인 중동에서 만주까지는 거리가 수천킬로미터나 된다. 그러나 풍운이 휘몰아치던 근대에 머나먼 공간의 거리에도 불구하고 유태인과 만주는 서로 얽히게 된다. 겉으로 보기에는 아무런 관계가 없지만, 실제로는 연원이 깊다. 19세기말부터 유태인들은 대량으로 중국의 만주지역으로 몰려든다. 그들은 자신의 장사수완을 가지고 만주지역에서 경제기적을 일궈낸다. 하르빈의 길거리에서 유태인들은 한때 상업의 80%를 차지한 바 있다. 그러나 그들은 점점 이 땅에서 사라졌고, 지금은 유태인스타일의 건축과 묘지만이 옛 시절을 기억나게 해주고 있다. 만주의 근대역사는 기본적으로 종횡의 두 철도.. 2021. 4. 16.